NEWS

토요타 가주 레이싱, WEC 4차전 포디움 정상 점령

TS050 하이브리드 경주차로 박진감 넘치는 레이스 선보이며 왕좌에 올라

2018.10.15

 

토요타 가주 레이싱이 WEC 4차전 포디움 정상에 올랐다. 토요타는 현지시간으로 지난 14일 일본 후지 스피드 웨이에서 열린 2018~19 수퍼 시즌 FIA 세계 내구선수권(WEC, World Endurance Championship) 제 4차전, 후지 6시간 레이스에서 TS050 하이브리드로 출전해 우승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이날 경기는 비가 쏟아지고 안개가 자욱한 악천후 속에서 진행됐다. 그럼에도 TS050 하이브리드 7호는 6시간 동안 총 230바퀴, 피트 스탑 8회, 최고 랩타임 1분 25초 603을 기록하며 끝내 시상대 맨 윗자리를 정복했다. 2위는 선두와 11초 차이로 들어온 TS050 하이브리드 8호차의 몫이었다.

 

 

토요다 아키오 토요타 사장은 “경기 전 드라이버들에게 ‘최선을 다해 후지 스피드 웨이를 달려주기를 바라고 끝까지 시합을 즐기면 좋겠다’고 전했는데 이 말이 실현된 것 같다”며, “토요타를 응원해 주신 많은 분들은 물론 무엇보다 최선을 다해 달려준 선수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밝혔다.

 

토요타 가주 레이싱 팀은 다음달 중국에서 열리는 상해 6시간 레이스에서도 도전을 이어 나갈 예정이다.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CREDIT

EDITOR : 고정식PHOTO : 한국토요타

모터 트렌드 ©motortrendkorea.com, ©motortrendkorea.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