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SUE

포르쉐, 지난해 사상 최다 판매 기록 깼다

전 세계 25만6255대 판매하며 사상 최다 판매 기록 경신...전년 대비 4퍼센트 성장했다

2019.01.11

 

포르쉐가 2018년 한 해 동안 전 세계에 총 25만6255대의 차량을 인도하며, 전년 대비 4퍼센트 성장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2017년도에 이어 2018년 다시 한번 사상 최대 판매 기록을 경신했다.

 

신형 파나메라가 전년 대비 38퍼센트 증가한 3만8443대 판매되며 성장을 주도했다. 911 또한 10퍼센트 늘어한 3만5573대가 인도되며 두 자리 수 성장률을 보였다. 마칸은 8만6031대가 판매되며 포르쉐 베스트셀링 모델로서의 입지를 계속 이어갔다. 카이엔은 7만1458대가 인도되며 실적을 견인했다.

 

전 세계 지역 별 판매량을 보면, 중국이 전년 대비 12퍼센트 증가한 8만108대를 인도하며 2018년에도 여전히 개별 국가 중 가장 커다란 시장의 지위를 차지했다. 미국은 전년 대비 3퍼센트 성장한 5만7202대를 인도하며 그 뒤를 이었다. 반면, 유럽 시장은 전년 대비 소폭 하락한 판매량을 기록했다.

 

포르쉐 영업 및 마케팅 이사회 멤버 데틀레브 본 플라텐은 “새롭게 도입된 국제표준시험방법(WLTP)과 가솔린 미립자 필터 기술 전환 등의 이슈로 유럽 시장은 2018년 4분기에 상당한 도전 과제에 직면했으며, 이는 올해 상반기까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한편, 포르쉐는 지난해 2월 중순 이후 포르쉐 제품 군에 어떠한 디젤 모델도 추가하지 않았다. 지난 9월 말에는 더 이상 디젤 모델을 생산하지 않기로 최종 결정했다.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CREDIT

EDITOR : 고정식PHOTO : 포르쉐

모터 트렌드 ©motortrendkorea.com, ©motortrendkorea.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