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CAR

아우디, A5 45 TFSI 콰트로 출시...스포트백과 쿠페, 카브리올레 모두 출격

스포트백, 쿠페, 카브리올레 3가지 라인업…스포티하고 공기역학적인 ‘S 라인 익스테리어 패키지’ 외관에 적용

2019.08.26

 

아우디 코리아가 스포티한 디자인과 첨단 편의사양을 자랑하는 더 뉴 아우디 A5 45 TFSI 콰트로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아우디 A5는 스포티한 외관 디자인과 우아한 실내 분위기, 혁신적인 기술을 자랑하는 아우디의 중형 세단이다. 이번에 출시되는 2019년식 A5 45 TFSI 콰트로’는 A5의 2세대 완전 변경 모델로 감성과 기능성, 높은 효율성이 최적의 조화를 이루고 있다. 국내에는 처음 선보이는 모델로 스포트백과 쿠페, 카브리올레의 3가지 라인업으로 출시된다.

 

A5 45 TFSI 콰트로의 모든 라인업은 최고출력 252마력, 최대토크 37.7kg.m를 발휘하는 직렬 4기통 2.0ℓ 가솔린 직분사 터보차저(TFSI) 엔진을 품었다. 여기에 7단 S트로닉 자동변속기가 맞물린다. 최고속도는 시속 210km에서 안전을 위해 제한된다. 아우디 고유의 풀타임 사륜구동 시스템 콰트로도 적용됐다.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가속하는 시간은 스포트백 6.0초, 쿠페 5.9초, 카브리올레 6.3초다. 복합 연비는 스포트백 10.1km/ℓ, 쿠페 10.3km/ ℓ, 카브리올레 9.7km/ℓ다.

 

 

스포트백과 쿠페에는 서스펜션에 전자식 댐핑 컨트롤을 적용했다. 전자제어 유닛이 휠에 장착된 가속도 센서를 이용해 주행 상황과 노면 상태에 따라 댐퍼의 강약을 섬세하게 조절한다. 운전자는 자동과 컴포트, 다이내믹을 지원하는 드라이브 셀렉트 모드를 통해 원하는 주행 모드를 설정할 수 있다.

 

A5 45 TFSI 콰트로에는 앞뒤 범퍼와 디퓨저, 라디에이터 그릴, 트윈 테일 파이프에 S 라인 익스테리어 패키지를 적용해 스포티함을 한층 강조했다. 또한, 20인치 휠은 강인한 이미지를 더해주고 LED 헤드램프와 테일램프, 크롬 윈도우 몰딩, 파노라믹 선루프는 아우디 특유의 세련되고 미래지향적인 외관 디자인을 더욱 강조한다.

 

실내에는 다기능 운전대와 블랙 헤드라이닝, 프레임리스 룸미러와 피아노 블랙 인레이를 적용해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자아낸다. 특히, 쿠페 모델에는 라디에이터 그릴과 앞범퍼, 윈도우 몰딩, 사이드 미러 하우징에 타이탄 블랙 옵틱 패키지를 적용해 스포티한 외관을 강조한다.

 

 

A5 45 TFSI 콰트로는 헤드업 디스플레이와 아우디 버츄얼 콕핏, 스마트폰 인터페이스, 앰비언트 라이팅 패키지 등 다양한 편의사양을 기본으로 적용했다. 더불어 카메라를 통해 보행자 및 차량을 감지해 비상시 긴급 제동까지 가능한 프리센스 시티가 탑재됐다. 또한, 차와 운전자, 네트워크를 서로 연결해 다양한 안전 및 편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아우디 커넥트 시스템도 장착했다. 마이 아우디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자동차 원격 제어와 상태 확인, 주차 위치 찾기, 긴급출동 요청 등의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이 외에도 스포트백 모델에는 카메라와 레이더, 초음파 센서를 이용해 차선 및 앞 차와의 거리를 유지하는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정체구간에서 주변차량의 움직임을 감지해 교통흐름에 따라 자동으로 주행하는 트래픽 잼 어시스트, 차선 유지보조 기능인 액티브 레인 어시스트가 들어가 안전하고 편리한 주행을 돕는다. 쿠페와 카브리올레 모델은 뱅앤울롭슨의 프리미엄 3D 사운드 시스템도 갖췄다.

 

더 뉴 아우디 A5 45 TFSI 콰트로의 가격은 스포트백이 6237만4000원, 쿠페가 6384만5000원, 카브리올레가 7268만원이다.  모두 부가세 포함 가격이며, 한시적으로 인하된 개별 소비세를 적용했다.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CREDIT

EDITOR : 고정식PHOTO : 아우디

모터 트렌드 ©motortrendkorea.com, ©motortrendkorea.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