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CAR

페라리, 812 GTS와 F8 스파이더 출시…하드톱 스파이더의 절정

페라리의 12기통과 8기통 엔진을 대표하는 최신 스포츠카…각각 5억1500만원과 3억9700만원

2020.02.27

페라리 812 GTS

 

페라리가 새로운 12기통 하드톱 스파이더 812 GTS와 8기통 하드톱 스파이더 F8 스파이더를 국내 출시했다. 두 모델은 각각 브랜드의 12기통과 8기통 엔진을 대표하는 최신 스포츠카다. 두 종의 하드톱 스파이더를 더한 페라리는 한층 다양한 스포츠카 라인업을 꾸리게 됐다.

 

페라리 812 GTS

 

812 GTS는 365 GTS4 이후 50년 만에 부활한 페라리의 양산형 V12 앞 엔진 스파이더다. 브랜드 역사에서 중추적인 역할을 한 12기통 스파이더 라인업의 화려한 부활을 뜻하는 동시에 현 시대 가장 강력한 스파이더의 탄생을 의미하는 것이다.

 

페라리 812 GTS

 

812 슈퍼패스트의 스파이더 버전인 812 GTS는 엔진회전수 8500rpm에서 800 마력를 뿜어내는 동급 최강의 엔진을 품고 있다. 배기량이 6.2ℓ에서 6.5ℓ로 늘어난 엔진은 설계를 최적화했을 뿐만 아니라 분사압을 350bar로 늘리고 자연흡기 F1 엔진 콘셉트의 가변형 공기 흡입구 제어 시스템을 갖췄다. 덕분에 낮은 회전수에서도 높은 토크를 발휘할 수 있다.

 

페라리 812 GTS

 

디자인은 812 슈퍼패스트를 기반으로 했다. 기존 V12 앞 엔진 모델 고유의 디자인 언어와 비율을 적용했다. 여기에 시속 45km 이하에서 14초 만에 열리는 접이식 하드톱은 내부 공간에 영향을 미치지 않도록 설계했다. 덕분에 쿠페형처럼 여유로운 운전석 공간을 제공하며 트렁크 용량도 비교적 크다. 전자식 리어 스크린은 오픈톱 주행 시 바람을 막아준다. 지붕을 닫은 상태에도 열 수 있다. 이를 통해 자연흡기 12기통 엔진의 박력 넘치는 소리를 생생하게 즐길 수 있다.

 

페라리 812 GTS

 

812 GTS는 지붕을 열어도 812 슈퍼패스트와 동일한 성능을 발휘한다.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3초 안에 가속하고, 시속 200km까지는 8.3초면 충분하다. 최고속도는 812슈퍼패스트와 동일한 시속 340km다.

 

페라리 F8 스파이더

 

이날 함께 선보인 F8 스파이더는 F8 트리뷰토의 오픈톱 스파이더 모델로 페라리 역사상 가장 성공적인 미드리어 V8 엔진을 품었다. 4년 연속 올해의 엔진상을 수상했고 2018년에는 지난 20년간 엔진상을 수상한 모든 엔진 가운데 최고의 엔진으로 선정된 미드리어 V8 엔진을 업그레이드했다. 3902cc 엔진은 회전수 8000rpm에서 ℓ당 185마력에 달하는 최고 720마력을 쏟아낸다. 최대토크는 엔진회전수 3250rpm에서 78.5kg.m를 내뿜는다.

 

페라리 F8 스파이더

 

페라리는 F8 스파이더의 가장 큰 성과를 “8기통 엔진의 독보적인 엔진음을 유지하면서 터보래그 현상 없이 출력을 이끌어낸 것”이라며, “레이싱 경험을 통해 쌓은 F1 기반의 공기역학 솔루션을 디자인에 통합해 이같이 놀라운 퍼포먼스와 부드러운 핸들링을 만들어냈다”고 설명했다.

 

페라리 F8 스파이더

 

F8 트리뷰토의 전반적인 디자인에 페라리의 상징적인 접이식 하드톱을 조화시킨 F8 스파이더는 향상된 공기역학 기술을 적용해 더욱 스포티한 모습과 강한 개성을 드러낸다. 특히 뒤쪽 중앙을 덮은 가오리 형태의 엔진 커버는 F8 스파이더만의 특징으로, 리어 스크린에서부터 블로운 스포일러의 윙 아래까지 길게 뻗어 있다.

 

페라리 F8 스파이더

 

F8 스파이더는 488 스파이더와 비교해 기술적으로 모든 부문에서 향상됐다. 최고출력은 50마력 높아졌으며, 무게는 20kg 가벼워졌다. 공기역학적으로도 더 우수하며 6.1 버전의 새로운 사이드 슬립 앵글 컨트롤 시스템도 넣었다.

 

페라리 F8 스파이더

 

페라리 극동 및 중동 지역 총괄 지사장 디터 넥텔(Dieter Knechtel)은 “이번에 한국에 출시된 812 GTS와 F8 스파이더는 최고의 성능에 오픈톱 주행 감성까지 담아 짜릿한 드라이빙의 즐거움을 추구하는 고객에게 최고의 선택지가 될 것이라 자신한다”며, “올해는 이번 라인업을 시작으로 주행의 즐거움을 선사하는 다양한 신차들과 함께 한국을 찾을 예정이니 기대해달라”고 소감을 밝혔다.

 

 

 

 

 

 

페라리, 812 GTS, F8 스파이더, 신차, 슈퍼카, 스포츠카, 자동차, 모터트렌드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CREDIT

EDITOR : 고정식PHOTO : 페라리

모터 트렌드 ©motortrendkorea.com, ©motortrendkorea.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