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CAR

미니, ‘306마력’ JCW 클럽맨 출시...초강력 미니가 나타났다!

최고출력 306마력, 최대토크 45.9kg·m 발휘하는 고성능 모델...확장된 허니콤 그릴과 19인치 JCW 경합금 휠 등 향상된 성능에 걸맞은 모습으로 진화

2020.04.23

 

미니 코리아가 미니 역사상 가장 강력한 성능을 갖춘 미니 JCW 클럽맨을 국내에 공식 출시했다.

 

 

미니의 고성능 브랜드 JCW(John Cooper Works)는 모터스포츠의 선구자로 불리는 존 쿠퍼의 튜닝 프로그램이 추가돼 역동적인 주행성능을 자랑한다. 1960년대의 몬테카를로 랠리 연승부터 최근 다카르 랠리에서 거둔 승리에 이르기까지 수십 년에 걸친 레이싱 노하우를 바탕으로 진정한 주행의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이러한 미니 JCW의 레이싱 DNA를 이어받은 미니 JCW 클럽맨은 한층 더 진화한 성능으로 돌아왔다. 신형 4기통 JCW 트윈파워 터보 엔진이 들어가 기존에 비해 75마력 높은 최고출력 306마력를 뿜어내며 최대토크는 45.9kg·m을 발휘한다. 여기에 8단 스텝트로닉 스포츠 자동변속기가 맞물린다.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가속하는 시간은 4.9초다.

 

 

미니 JCW 클럽맨에는 스포츠 서스펜션 뿐만 아니라 스포츠 배기 시스템, 사이드 스커트, 리어 스포일러 등 JCW 전용 에어로 다이내믹 키트가 추가됐다. 또한 미니 고유의 사륜구동 시스템인 올4(All 4) 및 고성능 브레이크 시스템이 들어갔다.

 

 

겉모습도 더욱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으로 진화했다. 앞에는 한층 커진 허니콤 그릴이 배치됐다. 향상된 엔진 출력을 위해 추가로 적용된 라디에이터 및 재설계된 냉각 공기흡입구와 함께 스포티한 분위기를 풍긴다. 어댑티브 풀 LED 헤드램프도 기본 넣어 시각적인 매력을 더했다. 여기에 JCW 스트라이프와 곳곳에 들어간 JCW 로고를 통해 고성능 모델의 특색을 녹였다.

 

 

이외에도 각진 형태로 새롭게 디자인해 공기역학 및 연료효율을 개선한 사이드 미러캡, 선처리가 더욱 명확하고 간결해진 19인치 JCW 경합금 휠, 풀 LED 구성의 유니언잭 리어램프, 날렵해진 디자인으로 존재감을 강조하는 배기구와 범퍼 등을 통해 기존 미니 JCW 클럽맨과 차별화했다. 여기에 무선 애플 카플레이가 새로 들어갔다. 색상은 JCW 전용 컬러인 레벨 그린을 포함해 미드나잇 블랙, 썬더 그레이 등 총 6가지를 선택할 수 있다.

 

 

개별소비세를 1.5% 반영하고 부가세를 포함한 가격은 5700만원이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가까운 미니 전시장이나 미니 커뮤니케이션 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미니 코리아는 올해 JCW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우선, 메롤라 드라이빙 가죽장갑, 미니 드라이빙 센터의 드라이빙 프로그램 패키지, JCW 헤리티지 브로셔가 웰컴 패키지로 제공된다. 또한 JCW 오너들만을 위해 총 4회에 걸쳐 영종도에 위치한 미니 드라이빙 센터에서 JCW 오너스 트랙데이가 열릴 예정이다. 트랙데이에서는 고객의 차로 직접 트랙을 주행, 미니 JCW의 성능을 트랙에서 안전하게 체험할 수 있다.

 

 

제원표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CREDIT

EDITOR : 고정식PHOTO : 미니

모터 트렌드 ©motortrendkorea.com, ©motortrendkorea.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