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CAR

기아차, 스팅어 마이스터 출시...엔진 바꾼 부분변경

2.5T 플래티넘 3,853만원, 마스터즈 4,197만원 … GT 3.3T 패키지 옵션 446만원

2020.08.27

기아차가 스팅어 마이스터를 출시했다. 스팅어 마이스터는 2017년 출시한 스팅어의 상품성 개선 모델로 디자인에 소소한 변화를 주면서 안전 및 편의사양을 업그레이드 했다. 가장 주목할 변화는 성능과 연비가 향상된 2.5ℓ 가솔린 엔진을 새롭게 적용한 것이다. 
 

스팅어 마이스터는 기아차 최초로 신규 파워트레인 ‘스마트스트림 G2.5 T-GDI’가 들어간다. 기존 2.0 가솔린 터보 엔진을 대체하는 사양이다. 최고출력 304마력, 최대토크 43.0kg·m의 힘을 발휘하면서도 11.2km/ℓ의 연비를 달성했다.
 

기존 모델보다 최고 출력이 개선된(370→373마력) 3.3 가솔린 터보 모델은 전자식 가변 배기 밸브가 적용된 것이 특징이다. 드라이브 모드와 가속 페달을 밟는 양에 따라 배기음이 조절되는 전자식 가변 배기 밸브를 통해 운전의 재미를 더한다.
 

이 밖에도 기아차는 스팅어 마이스터 모든 트림에 엔진 동력을 유지하면서 안정적인 코너링을 돕는 차동 제한장치(M-LSD)를 기본으로 넣었다.
 

첨단 안전 및 편의사양도 개선했다. 스팅어 마이스터에 새롭게 기본 적용된 주요 편의사양은 제휴 주유소, 주차장에서 내비게이션 화면을 통해 간편하게 결제할 수 있는 ‘기아 페이’,  리모트 360도 뷰(자차 주변 영상 확인 기능), 내 차 위치 공유 서비스 등이 있다. 리모트 360도 뷰를 통해 운전자가 멀리 떨어진 상황에서도 차량 주변 상황, 차 상태를 확인할 수 있고, 차의 현재 위치와 목적지를 문자 메시지로 가족, 지인들과 공유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차로 유지 보조, 내비게이션 기반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전방 충돌방지 보조, 안전 하차 경고 등 다양한 안전 편의사양을 기본으로 넣어 안전성을 높였다.

스팅어 마이스터는 역동적이고 고급스러운 디자인 변화가 특징이다. 수평형 리어콤비램프와 새로운 디자인의 18, 19인치 휠을 넣어 더욱 역동적인 외관을 갖게 했다. 실내는 10.25인치 내비게이션, 퀼팅 나파가죽시트와 스웨이드 콜렉션으로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완성했다. 
 

스팅어 마이스터의 가격은 2.5 가솔린 터보 플래티넘 3853만원, 마스터즈 4197만원이며, 마스터즈에서 선택 가능한 GT 3.3 터보 패키지의 가격은 446만원이다.

 

 

기아자동차, 스팅어 마이스터, 2.5 가솔린 터보, 부분변경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CREDIT

EDITOR : 안정환PHOTO : 기아자동차

모터 트렌드 ©motortrendkorea.com, ©motortrendkorea.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