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CAR

새 로고를 달다, 기아 K7 후속 모델 ‘K8’ 공개

신규 로고는 브랜드 최초로 알루미늄 소재를 사용했다. 보석같은 그릴은 빛의 움직임을 담아내고 별무리를 닮은 주간주행등은 신비로운 눈으로 우리를 유혹한다.

2021.02.17

 

기아가 준대형 세단 K7의 후속 모델 차명을 K8으로 확정하고 외장 디자인을 공개했다. 코드명은 GL3다. K8은 디자인, 크기, 상품성 등 모든 면에서 한 단계 진화했다. 

 

K8의 앞모습에는 브랜드 최초로 알루미늄 소재의 신규 엠블럼이 들어갔다. 테두리가 없는 범퍼 일체형 라디에이터 그릴은 다이아몬드에서 영감을 받았다. 주간주행등과 방향지시등의 기능을 하는 ‘스타 클라우드 라이팅’은 신비로운 분위기를 더한다.

 

 

길이는 5015mm로 쿠페와 같은 비율을 완성했다. 유선형의 캐릭터 라인은 고급 요트가 물 위를 달리는 모습을 연상시킨다. 옆면 창문 하단부의 크롬 장식과 도어 하단부를 따라 리어램프로 이어지는 크롬 장식 역시 눈에 띈다. 

 

 

뒷모습은 미래지향적인 이미지가 돋보인다. 좌우 리어램프와 이를 연결해주는 '리어램프 클러스터’는 입체감을 살렸다. 아울러 리어 스포일러와 기아 엠블럼, K8 로고를 간결하게 배치했다. 

 

기아 관계자는 “뒷모습에 적용한 K8 로고는 기아 엠블럼과 동일한 소재 및 디자인이 사용됐다. 새로운 기아를 보여주는 첫 모델로서 존재감을 드러낼 것이다'라며 “새로운 차명 K8에 걸맞은 실내 공간, 주행 성능, 첨단 주행 보조 기술 등을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기아, K7, K8, 엠블럼, 자동차, 모터트렌드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CREDIT

EDITOR : 윤수정 PHOTO : 기아자동차

모터 트렌드 ©motortrendkorea.com, ©motortrendkorea.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