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15년간 무상 지원!’ 볼보코리아, OTA(over-the-air)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국내 도입

볼보코리아가 안드로이드 기반 OS를 탑재한 모든 차종에 OTA (Over-the-air)를 도입한다. 차내 주요 기능 업데이트를 15년간 무상으로 제공해 사용자 편의성을 큰 폭으로 높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2022.01.25

볼보코리아가 국내 출시를 앞둔 C40 리차지를 시작으로 OTA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기능을 도입한다.

 

 

OTA(over-the-air)는 서비스센터 방문 없이도 차내 무선 통신 모듈을 이용해 고객이 직접 소프트웨어를 최신화하는 기능이다. 클릭 한 번 만으로 새로운 기능과 성능 개선 업데이트가 이뤄져 출고 이후에도 최신의 상태를 유지할 수 있다.

 

지난해 OTA 특례 승인을 획득한 바 있는 볼보코리아는 순수전기차 C40 리차지와 XC40 리차지를 시작으로 안드로이드 기반 인포테인먼트가 들어간 모든 차종에 OTA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도입한다는 계획이다.

 

 

지원하는 주요 항목은 전자 시스템을 위한 기본 소프트웨어와 티맵과 누구, 플로 등 인포테인먼트 서비스의 최신화를 포함한 주요 편의사양 성능 개선이다. 볼보코리아는 15년간 무상 OTA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지원하고 별도로 최대 5년까지 업데이트를 위한 무상 LTE 지원을 제공한다. 지원 기간 종료 후에는 LTE 서비스를 별도의 구독형 서비스로 제공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볼보코리아 이윤모 대표는 “오늘날 프리미엄 자동차가 제공해야 하는 브랜드 경험은 새로운 연결성 시대에 따라 발 빠르게 변화하고 있다”며, “스마트폰의 등장이 우리의 삶을 바꿔놓은 것처럼 이번 OTA 도입을 통해 앞으로 직관적이면서 개인화된 볼보자동차만의 스마트한 경험을 만나보실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오는 2월 15일 국내 출시를 앞두고 있는 C40 리차지는 브랜드 최초 100% 순수 전기차로 개발한 쿠페형 SUV다. OTA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외에도 최첨단 픽셀 테크놀로지 기반 헤드램프, 수입차 최초의 T맵 인포테인먼트, 볼보 카스 앱, 특허 받은 에어우퍼 기술을 채용한 하만카돈 사운드 시스템 등 디지털 라이프를 지원하는 첨단 기술이 대거 들어갔다.

 

 

국내에는 앞 뒤 구동축 각각 하나씩 위치한 전기 모터로 408마력(300kW)의 최고출력과 67.3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하는 트윈 모터와 시프트-바이-와이어 타입 전자식 변속기, 상시 사륜구동 시스템을 얹고 출시된다. 시속 0-100km 도달시간은 4.7초를 자랑한다. 78kWh 배터리는 40분만에 약 80%까지 충전이 가능하며 1회 충전 시 최대 420km(WLTP 기준)까지 주행할 수 있다.

 

 

 

볼보, C40, 리차지, OTA,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CREDIT

EDITOR : 모터트렌드 편집부PHOTO : 볼보자동차코리아

모터 트렌드 ©motortrendkorea.com, ©motortrendkorea.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