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폭스바겐 ID. 5, 유로앤캡 운전자 보조 테스트 최고등급

유로앤캡은 운전자의 개입과 유사한 수준의 능동적인 지원을 ID. 5에서 제일 높게 평가했다

2022.05.17

 

폭스바겐 신형 전기차 ID. 5가 유로앤캡 운전자 보조 테스트에서 가장 높은 점수인 4점 만점을 받으며 ‘최고 등급(Very good)’을 획득했다. 지난 3월 유로앤캡 자동차 안전도 평가에서도 별 5개를 받은 데 이은 두 번째 최고 등급 평가다.

 

 

유로앤캡은 운전자 보조 테스트를 통해 기존의 충돌 안전성 평가 체계를 확장하고 편의 및 보조 시스템 부문에서 구조화된 평가와 분류 시스템을 도입했다. 추가적인 운전자 보조 테스트 절차에는 주요 고속도로 주행 시나리오에서의 사고 회피를 지원하는 시스템 효율성을 평가한다.

 

 

평가 항목은 두 가지로 분류한다. 먼저 지원 능력 테스트는 운전자와 시스템이 함께 작동하는 방식과 시스템이 운전자가 운전에 계속 관여할 수 있도록 작동하는 부분을 평가한다. 안전 백업 테스트에서는 충돌을 피하고 잠재적으로 발생하는 사고 결과를 완화할 수 있는 성능을 평가한다. 유로앤캡은 해당 평가에서 ID. 5가 운전자의 개입과 유사한 수준의 지원 기능을 제공하는 점, 전반적으로 뛰어난 고속도로 주행을 지원한다는 점을 높게 평가했다.

 

 

ID. 5는 ‘집단 데이터를 활용한 트래블 어시스트’ 를 대표적 지원 기능으로 손꼽는다. 시스템 허용 범위 내에서 운전자가 설정한 앞 차와의 거리와 최고 속도를 모두 유지하는 것이 가능하고, 이와 함께 운전자의 스타일에 따라 적응할 수 있는 능동적인 차선 중앙 유지 기능을 지원한다. 

 

 

또한 고속도로에서 시속 90km 이상의 속도로 차선 변경 시 능동 지원이 가능하다. 시스템이 활성화되면 방향 지시등 레버로 차선 변경을 실행할 수 있다. 주변에 다른 차가 없는 것을 센서가 감지하고, 정전식 스티어링 휠이 운전자의 손을 인식하면 차는 자동으로 추월 기능을 활성화하여 차선을 변경한다. 운전자는 언제든지 조작에 개입해 차를 제어할 수 있다. 

 

 

해당 시스템은 예측 속도 제어 및 코너링 보조 기능을 갖추고 있어 속도 제한과 함께 커브, 우회 도로와 같은 코스에 알맞게 차 속도를 조정할 수 있다. 또한 집단 데이터를 통해 시골길과 같이 중앙 차선이 없는 도로에서도 보조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

 

 

유럽의 경우 ID. 소프트웨어 3.0을 적용한 모든 ID. 패밀리 모델에서 집단 데이터를 활용한 트래블 어시스트를 경험할 수 있다. 차급에 상관없이 모든 차에 고품질 기술을 제공한다는 폭스바겐의 전략이다.

 

 

이번 평가에서 ID. 5는 ‘레인 어시스트’,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긴급 어시스트’ 등 다양한 운전자 보조 기능 테스트도 거쳤다. 유로앤캡은 특히 운전자의 시야 일직선으로 시스템 상황을 보여주는 증강현실 헤드업 디스플레이를 높게 평가했다. 

 

 

 

폭스바겐, ID5, 전기차, SUV, 유로앤캡, 최고등급, 시험, 안전평가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CREDIT

EDITOR : 모터트렌드 편집부PHOTO : 폭스바겐, 유로앤캡

모터 트렌드 ©motortrendkorea.com, ©motortrendkorea.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