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모셔널, 아이오닉5 전기차 기반 로보택시로 레벨4 자율주행 서비스 실시

내년 미국 전역에서 완전 무인 레벨4 자율주행 서비스 도입을 목표하고 있다

2022.08.17

 

현대차그룹이 투자하는 자율주행 솔루션 기업 모셔널이 자동차 공유 서비스 리프트(Lyft)와 함께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레벨4 자율주행 카헤일링 서비스를 시작한다. 이번 서비스에는 현대 아이오닉 5 전기차 기반 자율주행 로보택시를 투입할 계획이다.

 

모셔널과 리프트는 2018년 라스베이거스에서 자율주행 서비스를 처음 선보였으며, 2023년 운전자가 없는 완전 무인 레벨4 자율주행 서비스를 도입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서비스로 모셔널의 아이오닉5 전기차 기반 자율주행차는 리프트의 서비스망에 도입되는 최초의 전기차 기반 자율주행차가 됐다.

 

 

칼 이아그넴마 모셔널 CEO는 "모셔널과 리프트는 자율주행 레벨4 상용화를 위한 확고한 계획을 갖고 있다. 두 기업은 업계를 주도해왔고 이번 서비스는 내년에 도입될 서비스가 순조롭게 추진되고 있음을 의미한다”며, “아이오닉 5 자율주행차는 현대자동차와의 전략적 파트너십으로 도입했으며, 자율주행을 위해 완전히 맞춤 제작했다”고 밝혔다.

 

로한 그린 리프트 CEO는 “자율주행 경험은 이 기술의 발전에 핵심적인 요소이며, 이번 출시로 승객은 원활하고, 친근하며, 개인화된 자율주행 경험을 갖게 될 것이다. 우리는 편하고 즐거운 자율주행차의 설계에 매진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번 자율주행 서비스는 운전자의 개입없이 주행이 이뤄질 수 있도록 했다. 앱을 통해 차량 문을 열고, 디스플레이를 통해 출발하며 주행 중 필요한 외부지원도 받을 수 있다. 광범위한 조사와 승객 피드백을 기반으로 안락함과 편안함을 극대화하는데 초점을 맞췄으며, 이를 토대로 내년에는 완전 무인 자율주행을 실현한다는 계획이다. 모셔널과 리프트는 2023년 비상 운전자도 없는 완전 무인 레벨4 자율주행 서비스를 시작하고 향후 미국 전역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현대차, 모셔널, 아이오닉5, 로보택시, 자율주행, 레벨4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CREDIT

EDITOR : 모터트렌드 편집부PHOTO : 모셔널

모터 트렌드 ©motortrendkorea.com, ©motortrendkorea.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